조규일 시장, 시민이 행복한 "부강한 진주" 도약 다짐
조규일 시장, 시민이 행복한 "부강한 진주" 도약 다짐
  • 전재훈 기자
  • 승인 2020.07.0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임 2년, "공감ㆍ소통의 리더십으로 시정을 빛냈다" 만족 60.5% 불만족 8.6%
조규일 진주시장이 취임 2년을 맞은 1일 기자회견을 열고 "부강한 진주"를 위한 공감, 소통, 민생 시정을 다짐하고 있다.(사진제공=진주시)

[가야일보 경남서부지사=전재훈 기자] 조규일 진주시장이 취임 2주년을 맞아 변함없이 공감ㆍ소통ㆍ민생 행보를 이어갔다.

2일 진주시에 따르면 조규일 시장은 전날 정례조회, 취임 2주년 기자회견, 시민과의 데이트, 전통시장 방문 등 특별한 하루를 보냈다.

조규일 시장은 다양한 행사를 통해 지난 2년간의 시정 운영 성과를 되짚어보고 새로운 진주의 미래 모습을 공무원, 시민들과 함께 공유했다.

▷ 직원 정례조회 가져 – 새로운 각오 다짐

먼저, 오전 9시 정례조회에 참석한 조규일 시장은 지난 2년 동안 진주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는 중요한 사업들을 착실하게 추진해 시정의 다양한 분야에서 알찬 성과를 거두는데 노력한 직원 한명 한명과 악수를 하며 그 간의 노고를 격려했다.

▷ 취임 2주년 기자회견 – 시정 주요성과 공유, 진주 미래 비전 제시

이후 11시에는 취임 2주년 기자회견을 가졌다.

조규일 시장은 기자회견을 통해“민선7기 지난 2년은 시민이 행복한 부강한 진주 토대를 마련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밝히고 그동안 시정에 협조와 성원을 보내주신 시민들께 대한 감사와 더불어, 그 간의 주요성과를 시민들과 공유하고 진주 미래 비전을 제시했다.

〈민선7기 전반기 2년 주요성과〉

시청사는 시민들이 즐겨 찾고 문화생활을 향유할 수 있는 복합 문화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시민들이 책을 읽으며 커피를 마시고 특산품도 구매할 수 있으며, 수준 높은 예술 작품을 연중 감상할 수 있게 되었다.

민선 7기 2년간 국ㆍ도비 8,381억 원을 확보했으며, 생활SOC사업 등 다양한 공모사업에 적극 응모해 98건이 선정되어 1,063억 원의 국ㆍ도비를 확보하는 등 열심히 일하는 조직으로 바뀌었다.

시민과의 데이트, 시민소통위원회 운영, 주요 시책 및 대규모 사업 시민들과 공유, 상생발전 업무 협약 등 공감ㆍ소통의 에너지가 시정 전반에 스며들었다.

항공우주ㆍ뿌리ㆍ세라믹 등 진주 미래 먹거리 산업 집중 육성,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성북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농업 경쟁력 강화 등 지역경제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시립예술단 운영 활성화ㆍ익룡발자국 전시관 개관ㆍ운영 등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하여 문화예술이 일상의 행복으로 자리매김 했으며, 유네스코 창의도시 선정으로 문화예술의 도시 품격을 높였다.

진주의 미래 발전의 새로운 성장 동력인 『부강 진주 3대 프로젝트』계획을 수립하고 찾고 싶은 역사문화 관광도시 진주 발전의 기대를 한층 더 높였다.

서부경남KTX 사업 착공 확정으로 KTX 진주시대를 열었으며,

보다 편리해진 대중교통,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 촘촘한 재난 안전망 구축 등 더불어 행복한 도시 환경을 조성했다.

코로나19 위기 상황에 대응해 진주형 방역으로 코로나19에 선제적으로 대응했으며, 지역 경제생활의 기초가 무너지지 않도록 1ㆍ2차에 걸쳐 740억원의 긴급 재정을 투입해 지역경제 위기 극복에 주력했다.

이러한 성과에 힘입어 민선7기 2년간 시민들의 시정에 대한 만족도는 높게 나왔다

*민선7기 2년간 진주시 행정서비스 만족도 여론조사 : 경남통계리서치 조사(6.17.~6.21.)

- 만족 60.5%, 보통 28%, 불만족 8.6%, 무효 2.9 / 진주시민 1,000명 대상

〈민선7기 후반기 2년 시정 비전〉

민선7기 전반기 2년의 성과를 토대로 후반기에는 새로운 진주 미래 100년을 열어가는 중요한 사업들을 착실히 마무리 하는데 모든 행정력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서부경남KTX 착공, 경전선 진주~광양 구간 전철화 사업 완료, 항공국가산업단지 조성, 초소형위성 개발, 부강 진주 3대 프로젝트,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을 통해 대한민국 남중부의 100만 생활권 중심도시로의 힘찬 도약을 후반기 남은 2년의 시정 비전으로 제시했다.

▷ 시민소통위원회와 데이트, 전통시장 방문 - 시민과 공감ㆍ소통 이어가

오후 3시에는 진주성 촉석루에서 시민소통위원 40여명과「시민과의 데이트」시간을 가졌다.

조규일 시장은 이날 데이트에 참석한 시민소통위원 40여명과 민선7기 2년간의 시정 운영 성과와 더불어 앞으로의 방향에 대해 다양한 생각을 공유했다.

위원들은 서부경남KTX 개통, 부강 진주 3대 프로젝트, 비거 테마공원 조성사업 등 진주의 미래 성장 동력이 될 대규모 역점사업에 많은 관심을 표명했다.

이어서 논개ㆍ중앙시장을 방문하여 상인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민생 현안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규일 시장은 “지난 2년, 새로운 변화와 부강한 진주를 기대하고 아낌없는 애정과 성원을 보내주신 36만 진주시민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2년, 시민이 행복하고 골고루 잘사는 부강한 진주로 힘차게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